DrunkenTiger/t-Yoonmirae/Bizzy(MFBTY) Official site Tiger Balm!

  회원가입   로그인  
  [인터뷰]비지, 힙합 축가 and '진짜 가족' 타이거JK·윤미래
  + 작성자   [HOME]     + 작성일 |  16.04.26     + 조회수 |  912

기사입력 2016.04.22 오후 4:20 [일간스포츠 황미현]

비지를 떠올리면 타이거JK와 윤미래와 함께 선 모습이 먼저다. 그룹 MFBTY 멤버로, 항상 타이거JK와 윤미래 부부와 함께 소신있는 힙합을 했다.

그런 비지가 솔로로 출격했다. 세고 강한 힙합이 아니라 축가로 부를 수 있는 예쁜 가사가 특징인 힙합이다. '같이 살찌자 영원히 같이 자 함께 늙자 어디던 같이 가' 등의 가사는 인생의 험난한 길을 함께 할 커플들에게 더 없이 사랑스러운 메시지다.

힙합을 통해 나를 내세우기 보단 인생을 노래하자는 것이 비지의 모토다. 물론 그 역시 20대 세고 강렬한 메시지를 노래했으나, 이제는 '미래의 아내와 아이에게도 들려줄 수 있는 힙합을 하고 싶다'고 말한다. 비지는 최근 일간스포츠와 만나 MFBTY가 아닌 솔로 비지로서의 소감, 그리고 가족 그 이상의 의미가 된 타이거JK와 윤미래에 대해 이야기 했다.

다음은 일문일답.

-'검은머리 파뿌리'라는 제목이 인상적이다.

"결혼하는 친구들이 축가를 많이 부탁했다. 이 전에 나온 곡들은 모두 이별에 관한 것이었다. 친구들에게 축가를 선물하고 싶어서 만들었던 곡인데, 이렇게 발표까지 하게 됐다. 사실 앨범으로 내고 싶었는데, '위키드' 촬영으로 바빠서 싱글로 내게 됐다."

-'위키드'에서 아이들과 호흡했다.

"많은 것을 얻었다. 어렸을 때 아르바이트로 베이비시터를 한 적도 있다. 아이들을 좋아한다. 내가 정신 연령이 낮은건지 모르겠지만, 아이들과 있으면 그 깨끗함과 순수함과 거짓없는 모습들이 나에게도 좋은 영향을 끼친다. 프로그램이 끝난 뒤에도 아이들이 '검은 머리 파뿌리' 좋다고 문자도 왔다."

-MFBTY에서 솔로 비지로 나왔다. 전면에 혼자 서는 것이 어떤가.

"타이거JK 형이랑 윤미래 형수님이랑 활동할 때는 막연하게 혼자 해보고 싶다는 생각도 했다. 그런데 막상 해보니까 부담스럽다(웃음). 보통 일이 아니구나 싶다. 감사한 줄 알아야겠다. 혼자 활동하며 책임감을 많이 느끼는 중이다."

-회사 분위기가 굉장히 가족적인 것 같다.

"가족적인 것이 아니라 진짜 가족이다. 함께한 지 4년이 넘었는데, 진짜로 잘 챙겨준다. 최근에도 곡이 나오는 날 형수님(윤미래)이 케이크를 들고 깜짝 파티를 해줬다. 소녀감성이 막 나오더라. 사랑 받고 있다는 느낌이 들었다. 그 순간 더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다."

-이번 솔로 활동에도 많은 힘을 보태줬을 것 같은데.

"정말 힘이 됐다. 응원도 항상 해주고 뮤직비디오에도 출연해줬다. 그 어떤것 보다도 나에게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사 MFBTY 연장선이라고 생각하라고 조언해주더라. 형도 바쁘고 형수도 바쁜데, 오히려 내 곡에 더 많은 신경을 써줬다. 심적으로 힘들 때도 가장 위로가 된 사람이 두 사람이다."

-이번 솔로 활동으로 본인의 인지도를 높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같다.

"거기에 몰두를 하고 있다. 조금 더 알려서 팀에도 보탬이 되면 좋겠고, 친구들한테도 축가를 불러 줄 수 있어서 좋다. 주위에서 정말로 밤을 새고 자기 일처럼 열심히 다 도와주는 식구들이 있기 때문에 잘하고 싶다."

-대중이 이번 곡을 통해 비지를 어떻게 생각했으면 좋겠는지.

"선입견이 조금은 있을 것 같다. 워낙에 우리 팀 멤버가 인지도도 높고 유명하지 않나. 기대면서 가려고 하는것 아닌가하는 댓글을 많이 봤다. 이런 충고의 댓글이 상처가 되기 보다는 자극이 된다. 도끼나 양동근 등 친한 지인들에게 음악적으로 교류하면서 내 음악을 발전시켜 나가려고 노력 중이다."

-비지가 말하는 힙합이란.

"'검은머리 파뿌리'다. 음악이 없었으면이 소중한 가족들과 팀을 못 만났을 것이고 음악을 통해서 나도 사랑을 했었고 음악을 위해서 살아가고 있으니까."
황미현 기자 hwang.mihyun@joins.com

일간스포츠 [페이스북] [트위터] [공짜만화] 바로가기 - Copyrights ⓒ 일간스포츠 : DramaHouse & J Content Hub Co.,Ltd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-
 목록보기
752      [기사] 타이거JK·비지, 입양아 위해 '쇼미6' 출연료 전액 기부   17.04.11 90
751      [기사] 타이거JK x 비지, '쇼미6' 프로듀서 확정…"제왕이 떴다"   17.04.10 76
750      타이거JK&윤미래 SXSW K-POP Night Out 공연 빌보드 극찬   17.03.27 103
749      [기사] 'K-팝 나이트 아웃' 무대오른 드렁큰타이거-윤미래   17.03.20 114
748      타이거JK, 윤미래 '사우스 바이 사우스웨스트(SXSW)' 한국대표 참가   17.02.28 186
747      [기사] 타이거JK로 기대감 UP 'WING 전장의 날개' 시즌2 사전예약자 10만 달성   17.02.23 308
746      [기사] 타이거JK, 슈퍼비 신곡 'Pattern' 참여 "오리지널 힙합"   17.02.22 540
745      [기사] 윤미래, 슈퍼비에 깜짝 피처링.."후배 위해 코러스 자처"   17.02.22 657
744      [기사] 타이거JK·윤미래 부부, 美뜬다...SXSW 韓대표 공연   17.02.22 653
743      [박영웅의 BLACK③] 타이거JK "도끼는 나와 철학 자체가 정반대..즐거운 협업"   17.02.22 571
742      [박영웅의 BLACK②] 타이거JK "힙합은 디스·돈타령이 전부가 아닙니다"   17.02.22 535
741      [박영웅의 BLACK①] 타이거JK "드렁큰타이거 마지막 앨범 내는 진짜 이유요?"   17.02.22 520
740      [기사] [POP이슈]타이거JK·도끼 레이블 설립, '무브먼트 크루'로 맺은 인연   16.09.22 1088
739      [기사] [단독]드렁큰타이거, 7년만 정규 9집 준비 돌입...특징은 '스펙트럼의 확대'   16.09.22 637
738      [기사] 윤미래 측 "13일 공개하는 신곡..새로운 시도 담았다"   16.09.13 945
737      [기사] 밀젠코 마티예비치 "한국 가수들 중 윤미래가 최고" 극찬   16.05.26 1250
736      [기사] 가수 윤미래, 남몰래 선행 “인간적인 매력 넘쳐”   16.05.26 1014
735      [인터뷰] 타이거 JK와 윤미래가 귀띔한 장수 커플의 비밀   16.05.26 771
734      [기사] 타이거 JK, 윤미래, 비지, 대한사회복지회 홍보대사 위촉   16.05.18 859
      [인터뷰]비지, 힙합 축가 and '진짜 가족' 타이거JK·윤미래   16.04.26 912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38]  다음
Copyright 1999-2017Zeroboard